13P by xguru 4일전 | favorite | 댓글 3개
  • CMU 연구팀이 AI와 딥러닝의 도움을 받아서, 간단한 WiFi 라우터로 사람의 자세와 위치를 감지하고 신체를 3D로 매핑하는데 성공
  • 이 PoC는 의료, 보안, 게임 및 여러 산업 분야의 돌파구가 될 것
    • 조명이 좋지 않거나 가구등이 가로 막아도 가능
    • 기존 RGB센서 및 LiDAR를 능가하여, 비용도 적게 들고 에너지도 적게 소비
  • $50 짜리 TP-Link Archer A7 AC1750 WiFi 라우터와 같은 3개의 송신기를 사용
  • 이 DensePose는 Meta가 개발해서 페이스북이 사용하는 것
  • 도둑의 침입을 감지하거나, 노인의 복지등 선한 용도로 사용 가능하지만, 심각한 개인정보 문제가 있을 수 있음

'사람이 있나 정도 표시되나' 했는데 논문 눌러보니.. 허걱 이네요 정말.
미군에서 엄청 탐내겠어요..
아놀드 슈왈제네거 나오는 영화 'Eraaser'에서 레일건에 달린 투시경 보고
'이게 뭔 말도 안되는.. 이건 100년 지나도 안되지 않나 ' 싶었는데,
건물에 와이파이 라우터 해킹을 하던, 드론으로 라우터 몇대 날려서 벽에 붙이던 하고
저걸 적용하고, AR/MR로 이미지와 맵핑하면.. 생각보다 가까운 미래는 아니군요..

배트맨 다크나이트에서 나왔던 기술이네요 호달달

연구자들이 WiFi를 이용해 벽을 투시할수 있는 해커 드론을 제작
위와 비슷한 얘기인줄 알았더니.. 더 무서워 졌네요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