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7P by xguru 28일전 | favorite | 댓글 3개
  • 스콧 갤러웨이의 "No Mercy / No Malice" (자비 없음 / 악의 없음) 뉴스레터 요약. ( * 투자 조언이 아님 )
  • Nvidia는 5년 전만 해도 Call of Duty를 좀 더 좋은 해상도에서 즐기게 해주는 2차 반도체 회사였음
  • 오늘날 Nvidia는 AI 칩 시장의 80% 점유율을 차지하며 지구상에서 3번째로 가치 있는 회사로 성장함
  • OpenAI가 ChatGPT를 출시한 2022년 10월 이후 Nvidia의 가치는 2조 달러 증가했으며, 이는 아마존의 가치와 맞먹음
  • 이번 분기실적 발표에서 Nvidia의 핵심 사업인 데이터 센터용 칩 판매는 전년 대비 427% 증가함
  • AI 시장의 혁명적 잠재력에 대해서는 다들 동의하고 있음. 모두 같은 곳을 보고 있는데, 우리는 거품 속에 있는 것일까?

거품의 심리학

  • 1630년대 튤립은 더 이상 예쁘거나 유용하지 않았지만, 사람들은 더 높은 가격에 팔 수 있다고 믿었기 때문에 가격이 상승함
  • 일명 "더 큰 바보(Greater Fool)" 이론
  • Meme 주식은 더 큰 바보 이론의 최고 사례로, 많은 구매자들이 자신이 운동의 일부라고 확신함
  • 이런 종류의 거품은 취약하며 경제 전반에서 크게 확대되거나 오래 지속되는 경우는 드묾

Bubbleicious(거품은 맛있어)

  • 수조 달러 규모의 경제를 왜곡하는 거품은 순수한 거품 심리가 실제 경제적 잠재력과 겹칠 때 발생함
  • 이는 자기 추진력을 가지고 있어서, 주가 상승이 가정을 검증하고 더 공격적인 예측을 장려하며, 이는 더 많은 투기꾼들을 끌어들이고, 그들은 기회를 놓치고 싶어하지 않음
  • 저금리와 같은 외부 요인이 거품을 부추길 수 있지만, 거품은 일반적으로 경제 성장 엔진과 지속적인 기술을 핵심으로 함
    • 예를 들어, 90년대 말 닷컴 버블은 한 가지 가설에 근거한 것이었음: "인터넷은 전례 없는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새천년의 가장 혁신적인 기술" 실제로 그런 일이 일어났고, 고평가된 것처럼 보였던 몇몇 기업 중 일부는 실제로는 저평가된 것으로 밝혀졌음
    • 2000년대 주택 시장의 거품은 저금리, 금융화 및 기타 외부 요인의 결과였지만, 그 모든 것이 올바른 논제였음: "토지는 유한하고, 주택은 필수적이며, 우리는 주택이 충분하지 않다." 거의 20년이 지난 지금도 여전히 그렇지 않음

이번 거품

  • 금융 미디어가 좋아하는 게임인 "이것이 거품인가, 아니면 AI는 진짜인가" 질문으로 돌아가보면
  • 그 대답은 '예'임. AI의 경제적 약속은 현실적이고 명백하게 느껴짐
  • 그리고 이것이 AI거품을 피할수 없는 이유임
  • 거품은 예기치 않은 방식으로, 예측할 수 없는 이유로 출현함
  • 큰 거품은 유사한 방식으로 부풀어 오름
    • 혁신적인 기술이 등장하고, 자본이 몰려들고, 가치평가가 상승하며, 투기꾼들이 연료를 더하고, 대기가 달아오르며, 거품이 커지고, 값싼 자본이 성장을 가속화하며, 바퀴가 돌아감
  • ChatGPT의 엄청난 데뷔 이후 우리는 거품 속에 있음
  • AI는 놀랍지만, 거품 승수(Multiplier) 효과가 매우 작용하고 있음
  • Economist에 따르면 Alphabet, Amazon, Microsoft의 시가총액은 AI 붐 동안 2.5조 달러 상승했는데, 이는 2024년 클라우드 대기업의 매출에 생성형 AI가 200억 달러를 더할 것으로 예상되는 것의 120배임
  • 3월에는 3조 달러였음. 따라서 시장은 AI 수익을 150배로 평가하고 있음
  • AI 이전에는 Microsoft는 수익의 약 10배, Alphabet은 5배, Amazon은 4배 정도로 평가되었음
  • 이 AI 배수로 성장하려면 이 기업들은 Alphabet의 수익을 더한 것 이상으로, 비AI 사업의 지속적 확장과 더불어 5천억 달러의 추가 연간 수익을 찾아야 함
  • AI의 사랑받는 기업인 엔비디아는 좋은 문제만 있는 코너에 몰려 있음. 하지만 어쨋거나 코너임
  • YU 교수인 Aswath Damodaran은 Nvidia가 자신의 가치를 정당화하려면, 공격적인 성장이 예상되는 AI 칩 시장을 계속 지배할 뿐만 아니라, 비슷한 규모의 다른 시장도 지배해야 한다고 계산함
    • 즉, 엔비디아의 주가에는 엔비디아가 AI만큼 큰 또 다른 시장을 찾아 비슷한 지배력을 확보할 것이라는 기대가 내재되어 있음
  • 닷컴 버블 정점에서 Google은 두 번째로 인기 있는 검색 엔진을 가진 신생 기업이었고, Meta는 존재하지 않았음
  • 오늘날 수백 개의 AI 스타트업이 이러한 성공을 복제하는 것을 목표로 함
  • 한 저명한 VC는 1,400개의 AI 스타트업을 추적하고 있음
  • IPO 파이프라인이 넓어짐에 따라 더 많은 기업이 등장할 것임
  • 많은 기업이 실패할 것이지만(거품이기 때문에), 모두가 실패하지는 않을 것임
  • AI와 관련된 두 가지 중요한 질문은 "우리가 거품에 있는가"가 아니라 "언제 터질 것인가"와 "누가 살아남을 것인가"임

빠르게 부자 되기 (Get Rich Quick)

  • 거품이 터지는 시기를 정확히 맞추는 것은 억만장자가 되는 가장 빠른 방법일 수 있음
    • 이는 투자 방향과 자본에 대한 레버리지가 매우 강력하기 때문
    • 존 폴슨의 헤지펀드는 2007년 주택 버블을 포착해 150억 달러(본인 40억 달러 포함)를 벌었고, 마이클 버리는 수억 달러를 벌어 영화 '빅 쇼트'로 제작되기도 했음
  • 하지만 타이밍이 모든 것이며, 공격적인 공매도 포지션도 터질 수 있음
    • 마이클 버리는 2020년에 테슬라를 공매도했지만, 정점에서 공매도를 철회하기 전에 두 배로 상승하는 것을 지켜봐야 했음
    • 조지 소로스는 1999년에 닷컴 시장에서 공매도로 "엄청난 손실"을 입었음
    • 전설적인 투자자 줄리안 로버트슨은 닷컴 버블에 베팅해 800만 달러를 220억 달러로 불렸고, 버블이 꺼지기 한 달 전에 투자를 포기하고 빠져나옴
  • 투자 역사의 교훈은 모두 한 가지를 가리키고 있음: 아무도 무슨 일이 일어날지 모른다는 것
  • 부자가 되는 방법은 저렴한(Low-Cost) ETF를 통해 천천히, 전체 건초더미를 사는 것임

공공 서비스 안내: 어떤 일이 일어날지는 아무도 모릅니다 - 시장에 시간을 맞추려고 하지 말고 다각화해야 합니다.

  • 내가 만약 AI 버블이 언제 터질지 알았다면 여기서 논의하지 않고 모든 것을 팔아 MSFT, NVDA 및 기타 AI 주식의 저가 풋 옵션을 매수하고 폭락 후 현금화하여 Australia를 사버릴 것
    • 아쉽게도 나는 언제가 아니라 어떻게 폭락할지에 대해 더 확신이 있음

Airpocket

  • 항공기는 안전을 극대화하고 승객의 편안함을 최대화하면서 연료 사용을 최소화하도록 계산된 비행 경로를 따름
  • 그러나 대기는 정적인 매체가 아니며, 때로는 국지적인 빠른 공기 이동 구역, 즉 난기류를 만남
  • 갑작스러운 하강 기류는 비행기를 수초 만에 수백 또는 수천 피트 떨어뜨릴 수 있음
  • 이를 에어포켓에 부딪히는 것이라고 함
  • 대부분은 무해하지만 강한 다운드래프트는 무섭고 위험할 수 있음
    • 최근에 싱가포르항공 777기가 급강하하여 승객 1명이 사망하고 6명이 병원으로 이송되는 사고가 발생
  • 현대 비행기는 에어포켓에 부딪친 후 몇 초 만에 회복하지만, 거품이 낀 시장은 안정을 찾는 데 더 오래 걸림
  • 한 가지 시나리오를 예로 들어보면
    • 대형 비기술 기업(월마트, JPM, P&G 등)이 AI 이니셔티브를 축소한다고 발표할 것임
    • AI 팀을 폐쇄하고 합작 투자를 취소하는 등의 조치를 취함
    • "우리는 AI가 비즈니스에 미치는 장기적인 영향에 대해 여전히 낙관적이지만, 처음에 예상했던 ROI가 나타나지 않고 있어 이 기술에 대한 자본 투자 수준을 축소하고 있습니다."
    • 가격을 올렸던 것과 같은 사이클이 더 빠르게 진행될 것
    • 그 주 실적 발표에 참석하는 모든 CEO는 AI 지출을 줄일 것인지 질문을 받게 될 것
    • 트렌드 반전은 유치원을 통해 감기 바이러스가 퍼지듯 어닝 콜을 통해 전파되며, 그달 말에는 어떤 CEO도 AI 사이공에서 마지막 헬리콥터에 탑승하고 싶어하지 않을 것(탈출)
    • AI 주식은 하락할 것이고, 일단 하락하면 투기꾼들이 매도하기 시작하여 퇴출 행렬이 이어질 것
    • 수조 달러의 시가총액이 몇 주 만에 사라질 것
    • 누군가는 시간을 완벽하게 맞추겠지만, 대부분은 그렇지 않을 것
  • 닷컴 거품을 터뜨린 에어포켓은 동쪽에서 불어왔음
    • 2000년 3월 10일 금요일, 나스닥은 5,049에 도달함
    • 다음 월요일, 일본 경제 데이터는 1999년 4분기에 일본 경제가 수축했음을 보여줌
    • 이 나쁜 소식은 투기적 시장을 놀라게 하기에 충분했음
    • 그날의 하락세는 나스닥을 사상 4번째로 큰 포인트 손실로 때렸음
    • 그 이후 15년 동안 5,000을 돌파하지 못함
  • 서브프라임 버블은 2007년 3월 모기지 대출 기관 New Century Financial이 붕괴하면서 자체 에어포켓에 부딪혔음
    • 시장의 모멘텀은 몇 달 동안 지속되었지만 10월에 정점을 찍은 후 급락세로 돌아섰음

Bubble Blast

  • 주요 거품의 붕괴는 광범위한 영향을 미칠 수 있음
  • 2007년 주택 버블 붕괴는 2008년 은행 시스템으로 확산되어 세계 경제를 위협했고, 16-94세 사이의 사람들에게 일생에서 가장 중요한 금융사건임
  • 닷컴 붕괴는 대부분 감당할 수 있는 사람들, 눈을 뜨고 위험을 감수한 사람들에게 피해를 주었음
  • 열성적인 채용은 거품 경제의 특징이자 거품의 자기강화 사이클에서 증상이자 원인이기도 함
  • 그들은 (대부분) 훌륭한 사람들이었지만, 우리는 다른 사람들과 마찬가지로 '그들을 고용하면 수익이 올 것이다'라는 속설을 믿었음
  • 거품이 터지면서 해고된 대부분의 사람들은 고학력의 고용 가능한 젊은이들이었고, 다른 기회를 모색했고 2차 효과도 있었음
  • 2000년에는 경미한 불황이 있었고, 이는 특히 직장에 새로 입사하거나 은퇴를 희망하는 사람들에게 나빴음
  • 지금 AI 거품은 서브프라임 위기보다는 닷컴 영역에 더 가까워 보임
  • 그러나 거품이 커질수록 우리는 더 많은 레버리지를 갖게 되고 폭발 반경이 커짐
  • 2024년에 공기가 약간 빠지는 것이 건강할 것이지만 Nvidia의 엄청난 분기 실적은 계속해서 이 분야를 부풀릴 것임

Cisco

  • 거품이 끝나는 시기를 예측하는 것보다 그것을 넘어서 보는 것은 덜 흥미로움
  • AI가 우리가 느껴지는 기술적 돌파구의 절반만 실현한다고 해도, 장기적인 가치 창출을 지속할 것임
  • 그러나 어디서?
  • 최근 내 관심을 끈 이 거품의 한 측면은 오늘날 우리가 Nvidia에 대해 듣는 이야기가 닷컴 활황기에 사람들이 Cisco에 대해 말한 것과 얼마나 유사한지임
  • Cisco는 인터넷이 운영되는 많은 장비를 만드는 하드웨어 회사임
    • 1999년에는 궁극적인 "곡괭이와 삽" 플레이어였고, 모든 기술 펀드가 포트폴리오에 보유해야 하는 회사였으며, 자신을 투기꾼이 아닌 진지한 투자자로 여기는 경우 보유해야 하는 주식이었음
    • 아이들이 Pets.com과 Amazon을 사게 하라는 것이 오늘날 Nvidia에 대한 이야기와 같음
    • 그 '심각한' 돈이 많다는 것이 밝혀졌고, 지루한 Cisco는 1995년과 2000년 사이에 주가가 40배나 올랐음
    • 2000년에 모든 것이 추락했을 때 Cisco도 함께 추락했음
    • 비록 이 현명한 구매는 Amazon보다는 덜 타격을 입었고 그해 가을에 폐업한 Pets.com보다는 훨씬 덜 타격을 입었음
    • Cisco가 Amazon보다 나은 선택이었나? 전혀 아님
    • 사실 2000년 3월 10일 거품 정점에서 10개의 가장 위험한 닷컴 주식에 분산 투자했고 중 하나가 Amazon이라면 여전히 Cisco(와 더 넓은 시장)보다 15배 이상 높은 수익률을 올렸을 것
    • Cisco는 장기적으로 "괜찮은" 성과를 냈지만 Big Tech의 2020년 이후 급등세를 따라잡지 못했음
    • (이런 식의 장기 비교는 지수가 생존 편향의 혜택을 받기 때문에 개별 주식에 불리함)

Pop

  • 닷컴과 AI, Cisco와 Nvidia 사이에는 많은 차이점이 있음
  • 한 가지는 Nvidia의 상승세가 Hype뿐만 아니라 엄청난 수익 성장에 의해 추진되었다는 점인 반면, Cisco는 제한된 시간의 Y2K 투자 호황의 혜택을 받았음
  • 그러나 "안전한 선택"이 가장 거품이 심한 주식 중 하나일 때, 우리는 a) 거품 속에 있고, b) 더 이상 안전하게 플레이 하는 것이 아님
  • 시장은 단기적으로 반드시 합리적이지는 않지만, 장기적으로는 위험과 수익이 일치함
  • 만약 Nvidia가 이 시장에서 확실한 선택이라면, 확실한 수익을 창출하게 될 것. 즉 시장을 따라가게 될 것
  • 1999~2024년 사이의 아마존 수익률을 기대하는 경우, Pets.com의 위험도 예상해야 함
  • "안전벨트를 매고, 트레이 테이블이 고정되어 있는지 확인하세요"

부자가 되는 방법은 저렴한 ETF를 통해 천천히, 전체 건초더미를 사는 것임

어쩌면 가장 현명한. 그런데 저렴한 ETF 는 뭔가요?

주식 하나를 각각 사는 것은 비싸니까, 해당 주식들을 물고 있는 저비용(low-cost) ETF 를 사라는 것으로 이해했습니다. 저렴한으로 번역 해두니 조금 오해가 있겠네요.

엔비디아가 정말 말도 안되는 수익률을 지속하면서, 과연 이게 얼마나 갈지에 대해서는 의견이 분분하네요.
1000불을 넘어서 너무 커지나 했는데, 1/10 분할 한다고 해서 사람들은 더더욱 흥분하고 있고, 혹시나 이제 다우지수에 편입되는게 아닌가 기대도 하고요.
$30까지 추락한 인텔이 빠지고 그 자리에 들어가면 정말 더 극적이 될 듯

엔비디아가 AI 이후의 수익을 어디서 내게될지가 궁금하긴 하네요.

(전 2018년에 아주 조금 엔비디아 주식을 사두고 그냥 신경끄고 있었는데.. 지금 열어보니 2500% 수익률을 기록하고 있네요. 그때 왕창 샀어야..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