1P by neo 2달전 | favorite | 댓글 1개

이 기사는 Reddit 사용자가 본인 부모님 집에 새로 설치한 트래버틴에서 고대 하악골 화석을 발견했다는 내용임.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음:

  • 트래버틴은 석회암의 일종으로, 온천수에 녹아있던 탄산칼슘이 침전되어 형성됨. 장식용 바닥재나 벽 마감재로 많이 사용됨.
  • 트래버틴에는 조개, 갑각류 등 작은 동물 화석이 흔히 발견되며, 인류 화석도 종종 발견됨.
  • 독일 Bilzingsleben 지역에서는 트래버틴 채석장에서 호모 에렉투스 또는 초기 네안데르탈인의 두개골 파편이 발견된 바 있음.
  • 터키 Denizli 분지의 트래버틴 채석장에서는 160만~120만 년 전의 호모 에렉투스로 추정되는 Kocabaş 두개골 화석이 발견됨.
  • 트래버틴을 판넬로 절단하여 가공, 유통, 설치하는 과정에서 화석이 있어도 잘 인지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음.
  • 일반인이 골편을 발견하더라도 인류 화석인지 확인하기 어려움. 하지만 Reddit 사례처럼 명확한 경우도 있음.
  • 트래버틴에 인류 화석이 포함된 경우가 생각보다 흔할 수 있음. 고고학적 발견의 상당수가 산업적 채굴이나 공사 과정에서 우연히 이뤄짐.

GN⁺의 의견

  • 트래버틴에서 인류 화석이 종종 발견된다는 점이 흥미로움. 화석이 포함된 트래버틴이 상당수 유통되고 있을 것으로 추정됨.
  • 골편 화석만으로는 인류 화석 여부를 판단하기 어려울 수 있으나, 치아 등이 포함된 경우 비교적 명확히 식별 가능할 것으로 보임.
  • 트래버틴 채석이나 건축자재 제작 과정에서 화석을 발견했을 때 신고할 수 있는 채널이 마련되어 있다면, 우연한 고고학적 발견이 늘어날 수 있을 것임.
  • 화석 발견 시 경찰 등 관련 당국에 먼저 신고하는 것이 현명한 방법임. 화석을 둘러싼 법적 문제가 복잡할 수 있기 때문.
  • 이 사례는 우리 일상 주변에 훨씬 오래된 역사의 흔적들이 존재할 수 있음을 보여줌. 고고학이 결코 먼 이야기가 아님을 일깨워줌.
Hacker News 의견

요약:

  • 독일 튀링겐주 에어푸르트 북쪽 20km에 위치한 발굴 현장 Bilzingsleben 방문을 추천함. 채석장이지만 화석이 발견된 곳 바로 위에 박물관이 건설되어 있음. 우주선 엔터프라이즈호의 제어판처럼 발굴 현장 반대편 벽에 있는 대형 스크린에서 그 동물들과 인간들이 자연 환경에서 3D 애니메이션을 볼 수 있음. 발굴에 직접 참여하고 관련 과학 논문을 발표한 박물관장과 고생물학 주제에 대해 1시간 이상 대화를 나눌 수 있었음.
  • 어릴 적 살던 곳 옆에 1970년경 만들어진 콘크리트 포장에서 고양이 발자국을 발견함. 부모님이 어릴 때 화석이 어떻게 만들어지는지 설명해 주셨음. 35년 후, 전 세계를 여행한 후 태어난 곳에서 2km 떨어진 곳에 살면서 자녀와 함께 그 자리를 다시 "발견"하고 화석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줌. 부모님이 방문했을 때 자녀가 부모님을 그 장소로 데려가 발자국을 보여주고 화석이 어떻게 형성되는지 설명하게 함.
  • 부쿠레슈티에는 수많은 화석, 특히 루디스트 화석이 선명하게 보이는 대리석으로 타일을 붙인 지하철 역이 있음. 사진 링크 제공.
  • 호텔 등에 사용되는 대리석과 트래버틴은 수백만 년에 걸쳐 형성된 지질학적 과정의 경이로움이지만, 수십 년 동안 벽에 붙어 있다가 리노베이션이나 철거 시 부서져 버려지는 게 안타까움.
  • 자신의 욕실에 있는 것이 합성 무작위 패턴이라고 생각했는데, 실제로는 어떤 것인지 알게 되면 더 감사할 것 같음.
  • 알렉산더 대왕의 고귀한 먼지가 술통을 막는 데 사용될 수 있다는 셰익스피어의 인용구를 언급함.
  • 화석이 있는 타일은 교체할 것임.
  • 제목을 "네안데르탈인이 몇 개의 욕실을 가지고 있었는가?"로 잘못 읽고 "네안데르탈인에게 욕실이 있었나?"라고 생각함.
  • 인류학자는 아니지만 턱뼈라는 것을 바로 알아봄. 어떻게 누군가 그것을 놓칠 수 있는지 의아함.
  • 큰 돌덩이에서 인간 뼈가 있는지 파괴하지 않고 스캐닝을 통해 발견할 수 있는지 궁금해함. 화석과 주변 암석 사이의 대비가 매우 낮아서 매우 민감한 센서나 매우 긴 노출 시간 또는 둘 다 필요할 것으로 추측함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