8P by neo 2달전 | favorite | 댓글 1개

Moderna의 mRNA 암 백신, 생각보다 더 효과적

  • Moderna와 Merck가 개발 중인 mRNA 기반 암 백신인 mRNA-4157(V940)은 고위험성 흑색종을 제거한 사람들을 대상으로 함.
  • 이 백신은 최대 34개의 '네오안티젠'을 만들도록 몸에 지시함으로써, 면역 체계가 새로운 암 세포를 신속하게 식별하고 공격하도록 준비시킴.
  • 백신은 각 수령인의 암 세포에만 있는 단백질에 대한 지시를 담아 개인화하여 제공됨.

새로운 연구 결과

  • 진행 중인 2b상 KEYNOTE-942 연구에서, Moderna와 Merck는 Keytruda와 결합한 암 백신의 효과를 Keytruda 단독으로 비교함.
  • 2022년에는 조합 요법이 고위험 환자의 재발 또는 사망 위험을 치료 후 2년간 44% 감소시킨 것으로 보고됨.
  • 최근 발표에 따르면, 두 치료법을 모두 받은 사람들은 Keytruda만 받은 그룹에 비해 치료 후 평균 3년 후에 재발 또는 사망 위험이 49% 낮았으며, 먼 곳으로의 전이 또는 사망 위험은 62% 낮았음.

향후 전망

  • KEYNOTE-942 연구는 참가자가 157명으로 상대적으로 작지만, Moderna와 Merck는 1,000명 이상의 고위험 흑색종 환자를 포함할 3상 시험을 이미 시작함.
  • 이 회사들은 흑색종뿐만 아니라 비소세포 폐암 환자를 대상으로 한 3상 시험도 시작함.
  • 시험이 잘 진행되면, 이 개인화된 치료법이 환자들에게 빠르게 도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며, 일부 국가에서는 2025년까지 가속 승인을 통해 제품이 출시될 수 있음.

GN⁺의 의견

  • Moderna의 mRNA 암 백신은 기존의 흑색종 치료법에 비해 상당한 개선을 보여주며, 재발 및 사망 위험을 크게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남.
  • 이 백신은 개인의 암 세포에 특화된 네오안티젠을 목표로 하여 면역 체계의 암 세포 인식 능력을 강화하는 혁신적인 접근법을 사용함.
  • 이 연구는 mRNA 기술이 암 치료 분야에서도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음을 보여주며, 향후 암 치료의 패러다임을 바꿀 잠재력을 가지고 있음.
Hacker News 의견
  • 과거 mRNA 암 백신이 임상 시험을 통과하지 못한 것은 효과가 없어서가 아니라 부작용이 심각했기 때문임. 시간이 지남에 따라 mRNA 백신의 부작용은 점점 줄어들고 있으나, 이 백신의 진정한 효과는 3상 임상시험에서 드러날 것임.
  • 이 백신이 약속대로 효과가 있다면, 이상적인 세계에서는 모더나가 전 세계 국가들로부터 큰 자금을 유치하고, 세부 정보를 공개하며 모든 특허를 포기하여 전 세계적으로 생산이 가능하고 모두가 저렴한 가격으로 치료를 받을 수 있게 될 것임.
  • mRNA 기반 플랫폼과 함께 전통적인 단백질 기반 플랫폼이 왜 시험되지 않는지가 중요한 질문임.
  • 이것을 "백신"이라고 부르는 것이 적절한지 의문이며, 유전자 치료나 면역 치료 등이 실제로 하는 일에 더 가까운 표현일 수 있음. 또한, 시장에 출시되면 사람들이 주기적인 재치료가 필요한지, 혜택을 받을 수 있는지에 대한 부분도 흥미롭게 지켜볼 부분임.
  • 제목이 클릭베이트에 가까움. 주제는 암 백신이 아니라 피부암 백신임.
  • 자신의 건강을 맡길 마지막 회사라고 생각함. 이런 종류의 기사가 자주 홈페이지에 올라옴.
  • (삭제된 댓글)
  • (삭제된 댓글)
  • (신고로 인해 숨겨진 댓글)
  • 백신을 매달 구독해야 하는지, 아니면 더 오래 지속되는지에 대한 질문이 있음.